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현대 HCN 서초방송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사소개
  • ENGLISH
전체메뉴 열기 전체메뉴 열기

정치/행정

지역방송국의 정치/행정 뉴스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함께착착착] 국악의 밭을 일구는 건강한 농부, 정가악회

심민식 기자2016.08.30
[앵커멘트]
전통음악을 새롭게 해석해 독특한 창작음악을 선보이는 문화 예술 사회적기업이 있습니다. 어르신들을 찾아 음악 치료 봉사를 하면서 재능기부에도 앞장서고 있다는데요. 국악 단체 '정가악회'를 소개합니다. 심민식 기자입니다.


=========================================
우리나라 전통음악인 국악과 서양음악인 재즈가 만났습니다.
두드러지면도 조화로운 생소한 느낌은 하나의 마음으로 모아집니다.

과거 전통음악의 본질을 살리면서
이 시대에 맞게 창작음악을 선보이는 국악 연주단체 '정가악회'입니다.

올해로 결성 17년 차를 맞는 '정가악회'는
전통악기와 서양악기가 어우러진 창작 음악을
연극, 뮤지컬 등의 다양한 형식으로 선보입니다.

[인터뷰: 천재현 / 정가악회 대표]
창작음악을 많이 해요. 황해도 지역의 굿과 민요를 현대적인 감성으로
새롭게 편곡한 기획한 공연 '악단광칠'이라는 브랜드로 새롭게
소개되고 있고요. 그 곡들은 개념 자체가 굿의 현대화이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에게 흥과 신명을 주고 있다고 평가받고 있습니다.

'정가악회'는 KBS 국악대상을 수상할 만큼 탄탄한 실력을 갖췄습니다.
국립극장 여우락 페스티벌과 전주세계소리축제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무대에서 활약하고 있습니다.

또, 미국과 영국, 스페인, 이탈리아, 브라질 등
외국을 돌며 현지 아티스트와의 컬래버레이션을 선보였습니다.

[인터뷰: 이향희 / 정가악회 음악감독]
여러 악기와 노래를 같이 하는 팀이기 때문에 앙상블을 맞추기 쉽지 않아요.
그런 것들을 잘 맞춰가는 가운데서 짜릿함과 전율을 느끼는 것 같아요.

[인터뷰: 방초롱 / 정가악회 보컬]
음악을 들려 드리다 보면 자연스럽게 몸을 흔들면서 반응을 하시더라고요.
그런 작은 움직임이 큰 힘이 되는 것 같아요. 잘한다는 말씀도 좋지만,
가만히 들으시던 분들이 움직이신다거나 아이들이 박수를 친다거나
이런 작은 반응들이 아주 큰 힘으로 다가오는 것 같아요.

정가악회는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역 복지관을 찾아
음악 치유로 어르신들을 만나고 있습니다.
숲에서 국악과 시조로 마음을 치유하는 숲 산책을 통해
일상에 지친 주민들의 마음을 보듬어주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승아 / '숲 산책' 프로그램 참여자]
대금소리도 들려주고 시조도 들려주고 같이 따라 하는 과정들이
어떻게 2시간 안에 이런 여유를 선물해줄 수 있었을까 굉장히
행복하게 참여했습니다.

국악의 정서를 현대적 감성으로 표현하는 정가악회

'정가악회'는 오는 9월 30일 서울거리예술축제에서
파워풀한 굿과 신명 나는 민요가 어우러진 '굿 차' 공연으로
관객들을 찾아갑니다. HCN 뉴스 심민식입니다.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